네이버 밴드을 바라보며 회사의 메신저를 돌아보다.

현재 몸담고 있는 회사에서는 업무용 메신저 프로그램을 개발중이다.


 


주력서비스인 메일서비스와 호환을 큰 메리트로하여 서비스될 예정이다. 얼마전도 아니지만 네이버의 밴드 서비스가 세상에 나왔다.


 


http://campaign.naver.com/band/ 



 


 


#네이버의 밴드 서비스의 네트워크 구축 차별화


기존의 네이버 서비스와는 달리 네이버 회원과 선을 그엇다. 밴드만의 독자적인 서비스인 것이다. 기존 네이버 회원이 구축해놓은 주소록 정보와는 별개로 디바이스의 주소록 정보를 활용하겠다는 것이다. 어찌보면 네이버 라인의 네트워크 구축과 비슷해보인다. 네이버 라인은 네이버 회원정보와 연계하여 PC메신저로도 이용할 수 있다.


 


#독자적 서비스의 장점


가장 큰게 네이버 회원가입에 대한 부담감이 덜어졌다. 현재 포털사이트에 대한 회원가입은 정말이지 귀찮다. 신규 서비스가 나와도 포털의 회원가입을 해야하는 것은 이 대한민국에서 쉽지않다. 모바일을 기반으로 회원가입없이 공간을 만들어내는 것은 충분한 장점으로 생각된다.


 


#기업 메신저 기획/개발을 바라보며


회사에서는 현재 서비스 중인 사이트에 회원가입없이도 메신저를 이용할 수 있도록 기획/개발하고있다. 하지만 항상 서비스 연동을 염두하고 있다. 여러 케이스를 생각해보건데 계속해서 기존 서비스와는 별개로 독자적인 서비스가 아니라면 애초부터 연동을 하고 시장에 내어놓는게 어떨까란 생각을 한다. 그게 아니라면 딱 메신저의 기능에 충실한 메신저를 개발하면 어떨까 싶다.


 







서비스에 전략이 필요한건 어떤것에 집중하느냐에 따라서 달라진다고 본다. 네이버의 라인과 네이버의 밴드의 차이!


 


 

2 comments

  1. 핑백: twitter bondage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